본문 바로가기

자작시

우물가의 여인 우물가의 여인 버리지 못하는 잊지 못하는 보배들, 열정과 시간으로 보상 받으리라고 잠식된 가치관, 허나 그 헛되고 헛된 보배들... 목마름 타는 목마름.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당신의 물로 잔을 채워 주소서. 2016.12.29 Lund 더보기
팔월의 기도 팔월의 기도 돈, 명예, 평판을 목에 건 잡배들이 교회 그리고 어디에나 넘치고 그들과 맞서 싸우며 살아가는 것이, 그들보다 더 나은 모습을, 결과를 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것이, 아들 생명 내어주신 하나님. 당신 앞에 올-- 바르게 사는 것이라 생각으로 바름과 정직을 삶의 목표로 바쁜 일 속에 살아왔습니다. 아닙니다. 당신이 내게 원하는 삶은.... 늘 바른 태도를 늘 올바른 자세를 오직 당신 앞에 가지며 사는 삶, 외할머니의 기도속에 존재했던, 그 삶 다윗의 삶. 마흔이 넘어 겨우 알아 가는 복음, 그 이유가 내 삶에 흔적이 되길, 기도합니다. 2015.08.20 대전, 전민동 더보기
바람이 분다 바람이 분다. 분명, 한 맘을 품고, 한 곳을 바라보아도 너무 다른 주파수 너무 다양한 언어, 가지고 있다. 많은 소리들의 흐름에 흔들리는 우린 한 맘을 품고, 한 곳을 바라보는 걸까? 바람이 분 ------ 다. 06.09.2013 대전 더보기
마흔 셋 마흔 셋오래된 친구의 소식에첫날은심연의 기쁨, 나눈다. 오래된 꿈의 부활에둘째날은심연의 깊음, 잃는다. 오래된 지갑 두께에민감한 불혹, 동의 할 수 없다. 셋째날은무거운 공기속의 불혹,마흔 셋의 하루다. 2013.8.19대전, 연구소 더보기
가야할 길 가야할 길 늘 마음을 비워 한걸음 걷는다. 부조리의 세상 속, 부르심의 길을 따라 없음의 인생 속 있음의 길을 따라 늘 계셨던 분 바라며 마음을 비워 두걸음 걷는다. 2013.3.17 대전 더보기
하루살이 2009 (8) 하루살이 2009 (8) Heidegger, Hesse, 책들 지녔던 날들, 모다 시간의 뒤안길로 사라지고, 소망 없던 삶에 소망 생기므로 축복, 하늘 가득한 축복. 연약한 무릎, 피곤한 마음을 모아 하루를 산다. 2009. 10. 26. Columbus OH가는 U.S. Airways 3258 더보기
살전 5장 18절 살전 5장 18절 감사는 언제나 속 간절한 원함이, 속 철두철미하게 계획된 그날에...... 내게 주어진 감사는 늘 그러하다. 범사에 감사하라 그분의 뜻임에도 뜻 구하는 쉼없는 기도, 웅얼거린다. 2009.02.02 Mainz 더보기
기억 기억 호흡속에 가득한 지워지지 않는 불편한 기억들 "rm -f *" 마법의 주문을 두드려 불편한 디렉토리마저 지우고 "mkdir -p today/now_and_here" "cd today/now_and_here" 마법의 주문을 외워 오늘의 아름다움, 만나고 싶다. 2008.08.27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