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이 분다

Poem 2013.09.06 20:54

바람이 분다.


분명,
한 맘을 품고,
한 곳을 바라보아도

너무 다른 주파수
너무 다양한 언어,
가지고 있다.

많은 소리들의 흐름에
흔들리는 우린
한 맘을 품고,
한 곳을 바라보는 걸까?

바람이
분 ------ 다.

06.09.2013 대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em'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팔월의 기도  (0) 2015.08.20
바람이 분다  (0) 2013.09.06
마흔 셋  (0) 2013.08.19
가야할 길  (0) 2013.03.17
posted by citad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