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 - 윤동주

Poem 2007.01.24 19:12
풍경

윤동주

봄바람을 등진 초록빛바다
쏘다질듯 쏘다질듯 위트렵다.

잔주름 치마폭의 두둥실 거리는 물결은
오스라질듯 한끝 경쾌롭다.

마스트 끝에 붉은 기ㅅ발이
여인의 머리갈처럼 나부긴다.

이 생생한 풍경을 앞세우며 뒤세우며
외-ㄴ 하로 거닐고 싶다.

-우중충한 오월하늘 아래로
- 바다 빛 포기포기에 수 놓은 언덕으로

1937.5.29

'Poem'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늘속 구름  (0) 2007.01.24
풍경 - 윤동주  (0) 2007.01.24
햇살은  (1) 2006.12.07
그리움 - 삶과 사람에대한 소고  (3) 2006.11.07
posted by citadel